충북도의회, 베트남 빈푹성과 충북기업 지원확대 논의


충북도의회가 2일부터 5일까지 베트남 빈푹성 인민위원회를 공식방문 한다고 밝혔다.

방문 대표단은 단장인 심기보 부의장을 비롯해 이상식 대변인, 박형용·송미애·이옥규·임영은 의원 등 11명이다.

빈푹성 인민위원회의 공식 초청으로 성사된 이번 방문은 11대 도의회 들어 갖는 첫 우호교류활동이다.

방문 첫날인 2일 대표단은 빈푹성 인민위원회 의장 등과 회담을 통해 그동안 교류성과와 향후 양 지역의 교류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대표단은 빈푹성 내 충북기업들의 투자여건 개선과 교민 생활안정 등을 건의하고 앞으로도 동반자적 관계 구축에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남은 기간에는 빈옌시의회 방문 및 산업단지 시찰, 현지 충북향우회와 면담 등을 가질 예정이다.

심기보 부의장은 “도의회와 빈푹성간 신뢰관계를 바탕으로 양 지역 국제교류가 실질적인 차원에서 활성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충북도의회는 2012년 11월 빈푹성 인민위원회와 우호교류 체결 후 상호 방문하는 등 우호증진에 애써 왔다.


출처 : 불교공뉴스(http://www.bzeronews.com)

#충북도의회 #베트남 #빈푹성 #충북기업 #지원확대 #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