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오현 SM그룹 회장 등 호치민 방문해 '스마트시티' 협력 논의

우오현 SM그룹 회장이 공동회장을 맡은 사단법인 한베경제문화협회(KOVECA·코베카)가 16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호치민기업협회(HUBA·후바)와 베트남 사업 진출 등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SM그룹이 밝혔다.

SM그룹에 따르면 코베카 방문단은 이날 오전 응우옌 티엔 년 호치민 당서기장을 예방한 뒤 후바와 베트남 사업 협력 증진을 위한 논의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우 회장을 비롯해 곽영길 아주뉴스코퍼레이션 회장 겸 코베카 공동회장, 최승석 하이플러스카드 사장, 김칠봉 SM상선 사장, 권성택 코베카 부회장 등이 배석했다.


코베카는 한국과 베트남 간 문화·경제 교류 강화를 위해 2013년 설립된 민간단체다. 후바는 기업 회원사 9,000여 개, 조직 회원 68개를 거느린 베트남 최대 기업연합회다. 양 기관은 지난 4월 양국의 경제적·인적 교류를 확대하기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올 가을 '스마트시티 경제 포럼' 개최를 준비 중이다.

포럼에서는 베트남 정부, 호치민 인민위원회 등 정부와 협력해 베트남의 정보기술(IT) 인프라를 바탕으로 하노이, 다낭 등에 스마트시티 건설을 추진할 계획이다.

SM그룹은 건설·해운·제조업 관련 자회사를 통해 베트남 스마트시티 건설 사업에도 진출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SM그룹 관계자는 "이번 방문을 통해 그룹 차원의 베트남 진출 확대를 모색하고 베트남 정부·기업과 협력관계를 강화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출처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8/16/0200000000AKR20180816173200003.HTML?from=search


#SM그룹 #코베카 #호치민기업협회 #문화경제 #후바 #기업연합회 #양해각서 #MOU #스마트시티